CBS방송기술인협회
ID     PW 
 
 
무제 문서
 
작성일 : 17-02-12 22:09
방송통신 기술동향 (17년 2월 2주)
 글쓴이 : 유의정
조회 : 1,297  

1. 열세 살 페이스북, '동영상 퍼스트' 속도낸다



2. 양자통신, SK텔레콤 '뉴 ICT' 히든카드 될까



3. SK텔레콤, 시속 170Km 차량서 5G 테스트 성공


4. SK텔레콤 "美 망중립 후퇴 긍정적 효과 전망"



망중립성
[ Network neutrality ]

인터넷 사용 시 트래픽(부하 발생)과 무관하게 일정 수준을 부담할 경우, 이를 허용해야 한다는 개념
인터넷 망을 이용하여 전달되는 인터넷 트래픽에 대해 데이터의 내용이나 유형을 따지지 않고, 이를 생성하거나 소비하는 주체에게 차별 없이 동일하게 취급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망중립성에 따르면 한 달 100기가 바이트(GB)의 데이터 트래픽을 일으키는 기업 소비자와 1GB의 데이터만 사용하는 개인이 동일한 부담을 지게 된다.

최근 스마트폰, 노트북 등 디지털 기기를 통한 대규모 데이터를 이용하는 인터넷 환경이 대중화 · 일반화되면서 망중립성에 대한 논란이 가중되고 있다. 이는 콘텐츠의 대용량화가 급증함에 따라 인터넷망이 과부하, 증가하면서 나타난 현상이다. 이러한 망중립성 도입과 관련하여 전자 · 콘텐츠 기업은 찬성하는 반면, 통신 업계는 합리적인 조정을 주장한다.


<관련용어> 제로레이팅(Zero Rating)

  : 특정 서비스의 데이터 이용 요금을 일반 소비자가 아닌 인터넷 서비스 사업자가 부담하는 것

   ex 1) 이동통신사가 제공하는 동영상 ·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데이터 요금 면제
      2) 11번가 접속 시 발생하는 데이터 이용요금을 쇼핑몰에서 부담
  
  → 이는 ISP가 특정 서비스에 대해서만 무료나 할인 요금을 적용하기 때문에 차별 금지라는
     측면에서 망중립성 위반에 해당한다는 해석이 많다.